산업부, 제11회 화학산업의 날 기념행사 개최
산업부, 제11회 화학산업의 날 기념행사 개최
  • 임영빈 기자
  • 승인 2019.10.31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첨단 화학산업 육성 등 화학산업 구조 다각화
(사진출처=산업통상자원부 공식 블로그 갈무리)
(사진출처=산업통상자원부 공식 블로그 갈무리)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이하 산업부)와 한국석유화학협회가 31일 오후 서울 롯데호텔에서 ‘제11회 화학산업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산·학·연 관계자는 400여 명이 참석했다.

‘화학산업의 날’은 1972년 10월 31일 울산 석유화학단지 준공일을 기념해 지난 2009년부터 매년 10월 31일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성윤모 산업부 장관이 참석해 화학산업 발전유공자들을 포상하는 한편, 첨단 화학산업 육성 등 화학산업 구조고도화를 통해 일본 수출규제를 극복해줄 것을 당부했다.

성 장관은 축사를 통해 “우리 화학산업이 반세기만에 글로벌 5위로 성장한 것은 ‘기업가 정신’과 혁신경제의 표본”이라면서 “글로벌 불확실성 속에서도 업계가 진행 중인 대규모 투자가 적기에 이행될 수 있도록 용지, 용수, 전력 등 인프라 확충 등 애로를 적극 해소해 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안전 및 환경’은 우리 화학기업의 가장 중요한 의무”라고 강조하면서 “화학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안전 및 환경에 대한 선제적인 투자를 위해 함께 노력해달라”고 함께 당부했다.

환경경찰뉴스 임영빈 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