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어려운 농가 돕자…온라인 농특산물 판매전 열린다
코로나19로 어려운 농가 돕자…온라인 농특산물 판매전 열린다
  • 이의정 기자
  • 승인 2020.05.16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행안부·네이버, 15일부터 ‘랜선 타고 팔도미식’ 기획전 진행
(사진출처=문화체육관광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어가와 요식업계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한 온라인 농특산물 판매전이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행정안전부는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함께 지역별 인기 농특산물 등 454개 품목을 시중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살 수 있는 ‘랜선 타고 팔도미식’ 기획전을 15일부터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경기 안산시의 열무, 강원 정선군의 나물 꾸러미, 전남 완도군의 전복, 경북 성주군의 참외, 제주도의 흑돼지 오겹살 등 다양한 지역 특산물들을 10∼3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다.

행안부와 문체부는 지역 농어가의 온라인 판매 플랫폼 입점을 지원하고 정부대표 온라인 소통매체 등을 활용, 농특산물 판매 홍보에 나선다.

특히, 지역 농어가 등 소상공인들이 비대면 소비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온라인 생방송 중에 농특산물을 바로 구매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작할 예정이다.

지자체에서는 상품 택배비 일부를 부담하고 지자체 소유 전광판, 텔레비전 등을 통해 판촉·홍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네이버는 판매 수수료 감면과 판매상품 디자인, 판매망 제공 등 지역 생산자가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판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선다.

문체부와 행안부, 네이버는 이번 기획전과 지역 농특산물 온라인 판로 확대, 소비촉진 및 홍보 활동에 협력하는 내용으로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최윤희 문체부 차관은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농어민과 소상공인들의 숨통을 트는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열심히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윤종인 행안부 차관은 “어려움에 처한 농어가와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민관이 뜻을 모아 진행하는 행사로 소비자들도 전국의 품질 좋은 농특산물을 저렴하게 구매하면서 생산자도 격려할 수 있는 기회”라며 “많이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환경경찰뉴스 이의정 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