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음식 덜어먹기」캠페인 집중 추진
농식품부,「음식 덜어먹기」캠페인 집중 추진
  • 이의정 기자
  • 승인 2020.05.28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확산으로 인한 식문화 개선
(사진출처=픽사베이)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26일 코로나19 대응 식사문화 개선 관계부처(식약처, 행안부, 문체부) 회의를 개최하고, '식사문화 개선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식사문화 개선방안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캠페인을 위해 각 부처의 행정력, 사업, 홍보수단을 총 동원하기로 했다.
감염병 예방, 실천의 용이성, 시급성 등을 고려하여 「개인 식기에 음식 덜어먹기」를 핵심과제로 선정하여 온라인·모바일·방송·일간지 등 홍보하기로 뜻을 모았다.
 

농식품부와 식약처는 개인 식기 사용 포스터를 외식업소에 공통으로 배포하는 등 지자체와 외식업소가 핵심과제를 원활히 추진토록 지원하기로 했으며, 문체부는 정부 보유 홍보매체 및 수단을 지원하고, 행안부는 일선 지자체가 캠페인을 추진하도록 협조하기로 했다.

박병홍 식품산업정책실장은 “소비자가 안심하고 식사할 수 있도록 외식업체가 관련 생활방역 지침을 잘 지켜야 한다”고 강조하며, “여러 과제 중 음식 덜어먹기부터 생활 문화로 정착하도록 범정부 차원에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경찰뉴스 이의정 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