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들·정] 65세 이상 어르신 이제 민간병원에서 폐렴구균 무료접종 받으세요.
[한·들·정] 65세 이상 어르신 이제 민간병원에서 폐렴구균 무료접종 받으세요.
  • 김민석 기자
  • 승인 2020.06.24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기자의 한 눈에 쏙 들어오는 정책상식 91
22일부터 65세 이상 어르신 폐렴구균 무료접종 민간 병·의원까지 확대 실시
(사진출처=)
(사진출처=질병관리본부)

정부가 22일부터 전국 65세 이상 고령자의 폐렴구균 무료 예방접종을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까지 확대 시행합니다.

어르신 폐렴구균 예방접종 지원 사업은 2013년 5월부터 전국 보건소에서 실시했는데, 앞으로는 주소지에 관계없이 민간 병·의원에서도 접종이 가능해진 것입니다.

폐렴은 국내 사망 원인 중 3위(45.4%, 2018년 기준)이며, 특히 65세 이상 고령층에서는 폐렴구균으로 인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균혈증을 동반한 폐렴, 뇌수막염, 심내막 등)은 치명적인 질병이에요.

또한 폐렴구균 감염으로 균혈증, 뇌수막염으로 진행되면 치명률은 60~80%까지 증가되는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답니다.

때문에 질병관리본부는 어르신의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 예방으로 질병 부담을 감소하고, 건강수명 연장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전국 보건소에서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해 왔어요.

그동안 어르신 폐렴구균 접종은 보건소 접종으로 접종률이 70%수준이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유행으로 전년 동기간 대비 1/4수준으로 감소했어요.

이에 따라 질병관리본부는 노인 건강보호와 코로나19에 의한 중증 폐렴 예방 등을 위해 22일부터 어르신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까지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어요.

대상은 65세 이상 노인 중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하지 않은 이들로, 22일부터 12월 31일까지 주소지에 관계없이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 및 보건소에서 무료접종이 가능하답니다.

또한 예방접종이 가능한 민간 병·의원(지정 의료기관)은 관할 보건소 문의 및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이동통신 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할 수 있답니다.

안전한 예방접종을 위해 사전예약으로 방문 시간을 정하고, 예약된 시간에 맞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것을 잊지 마세요.

환경경찰뉴스 김민석 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