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살균제 특별구제 대상자 추가 인정…총 2239명 인정
가습기살균제 특별구제 대상자 추가 인정…총 2239명 인정
  • 이의정 기자
  • 승인 2020.06.30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차 구제계정운용위원회 개최, 구제급여 상당지원 4명 및 긴급의료지원 16명 인정
구제급여 상당지원 대상자 2명에 대한 장의비 및 구제급여 조정금 지원 결정
(사진출처=환경부)
(사진출처=환경부)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은 29일 제21차 구제계정운용위원회(위원장 이용규 중앙대 교수)를 개최하여 △구제급여 상당지원 대상자 결정, △긴급의료지원 대상자 결정 △장의비 및 구제급여 조정금 대상자 결정 등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폐질환3단계 3명 및 폐렴 1명을 구제급여 상당지원 신규 대상자로 인정했다.

지원금액은 정부구제 대상 피해자가 지급받는 구제급여와 동일한 수준이며, 지원항목은 요양급여·요양생활수당·간병비·장의비·특별유족조위금·특별장의비·구제급여 조정금 등 총 7가지이다.

또한, 이번 회의에서 의료적·재정적 지원이 시급한 대상자 16명에 대한 긴급의료지원도 의결됐다.

이번 대상자는 환경노출 결과, 가습기살균제 관련성, 의료적 긴급성 및 소득수준 등을 고려하여 결정됐으며, 본인이 부담한 의료비에 해당하는 요양급여를 지원받게 된다.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로 사망한 구제급여 상당지원 대상자 2명에 대하여 장의비 및 구제급여 조정금 지급이 의결됐다.

이번 회의에서 의결된 대상자를 포함하여 현재까지 특별구제계정 대상자는 총 2239명(질환별·분야별 중복 지원 제외)으로 늘어났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관계자는 구제계정운용위원회가 의결한 사항이 차질 없이 이행되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환경경찰뉴스 이의정 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