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약국 불법 운영 신고자에 포상금 1억 지급
건보공단, 약국 불법 운영 신고자에 포상금 1억 지급
  • 박광래 기자
  • 승인 2018.12.06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국을 불법 개설·운영하면서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 이하 건보공단)에 13억 5000만원을 청구한 기관이 내부직원 신고로 적발됐다.

건보공단은 지난 5일 부당청구 요양기관 신고 포상심의위원회를 열어 요양급여비용을 거짓·부당하게 청구한 18개 요양기관을 신고한 사람들에게 총 2억 2000만원의 포상금을 지급키로 의결했다고 6일 밝혔다.

내부종사자 등의 제보로 인해 18개 기관에서 부당청구로 적발한 금액은 총 18억 원에 달한다. 이날 지급의결된 건 중 징수율에 따라 지급하게 될 최고 포상금은 9800만 원이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앞으로 현행 포상금 제도의 지급기준을 재검토해 신고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환경경찰뉴스=박광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