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KB 신자산어보 투자조합 '수산 벤처 혁신성장' 이끈다
해수부, KB 신자산어보 투자조합 '수산 벤처 혁신성장' 이끈다
  • 김민석 기자
  • 승인 2018.07.31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경찰뉴스=김민석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 이하 해수부)는 수산분야 민.관 합동 정책펀드인 ‘KB 신자산어보 투자조합(이하 KB 투자조합)’30일 해수부 농림수산식품투자조합 등록을 마치고 투자를 시작한다고 31일 밝혔다.

KB 투자조합은 정부 수산모태펀드가 100억원을 출자하고, 펀드 운용사인 KB증권() KB인베스트먼트()50억원을 출자하여 총 150억원 규모로 결성된다. KB 투자조합에는 정부를 대신하여 수산모태펀드를 관리·운용하는 농업정책보험금융원과 펀드 운용사가 조합원으로 참여한다고 전했다.

, KB 투자조합은 이달 30일부터 오는 2026729일까지 8년 동안 운용되며, 수산업 관련 전 분야에 걸쳐 벤처·창업기업 등 유망한 수산기업을 발굴하여 투자할 계획이라고 벍혔다.

해수부는 융자·보조 등 정부 의존에서 탈피하여 민·관 합작 투자를 통해 수산기업을 육성하기 위하여 2011년부터 수산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결성되는 KB 투자조합을 포함하면 9개 투자조합이 약정 총액 기준 1,47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운용하게 된다.

, 해수부는 앞으로 수산펀드 규모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수산 분야의 혁신 스타트업과 각 지역별로 특화된 수산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벤처·창업 특화 펀드, 지역특성화 펀드 신설 등을 포함한 수산펀드 제도개선 방안도 함께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박경철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관은 우리 연근해의 수산물을 상세하게 조사하여 자산어보(玆山魚譜)를 저술했던 정약전의 혁신적 아이디어와 열정을 이어받아, KB 신자산어보 투자조합을 통해 우수한 기술과 아이디어가 있지만 자금력이 부족한 수산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투자하여 수산업의 혁신 성장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