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집서 만난 여성 성폭행…범인은 '경찰'
술집서 만난 여성 성폭행…범인은 '경찰'
  • 조희경 기자
  • 승인 2022.06.13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속 기소, 피해자에 대한 치료비 지원 의뢰

술집에서 처음 만난 여성을 자신의 집으로 데려가 가두고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된 현직 경찰관이 재판에 넘겨졌다.

13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은 지난 9일 서울 마포경찰서 소속 경장 A씨를 감금·강간 및 간음약취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 A씨는 지난 4월 20일 서대문구의 한 주점에서 만난 여성 B씨를 집으로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B씨의 가방을 빼앗아 강제로 자신의 집으로 데려간 뒤 B씨의 휴대전화를 빼앗고 2시간 가량 못 나가게 제압하며 B씨를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난달 30일 A경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 받고 이달 초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서는 A경장을 직위해제 조치했다.

검찰은 "피해자에 대한 치료비 지원 등을 내부 피해자 지원센터에 의뢰했다"고 밝혔다.

환경경찰뉴스 조희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