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가부, 이태원 사고 관련 청소년 심리 상담 510건 제공
여가부, 이태원 사고 관련 청소년 심리 상담 510건 제공
  • 공성종 기자
  • 승인 2022.11.08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부 트라우마센터·정신건강복지센터와 연계·협력해 지원 강화

여성가족부는 이태원 사고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에게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7일까지 총 510건의 상담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청소년상담복지센터(www.cyber1388.kr)는 사고를 목격하거나 친구·지인의 사고로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에게 전화, 문자, 온라인 및 대면 상담 510건을 지원했다.

이 중 267건의 경우 지속적으로 사례관리가 이뤄지고 있다.

상담을 의뢰한 청소년들 중 일부는 관련 뉴스와 영상의 노출로 심리적 충격과 정신적 외상(트라우마)를 호소한 경우도 있어 지속적인 상담을 통해 심리적 안정감을 찾아가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여가부는 설명했다.

여가부는 청소년들이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전화, 문자, 온라인 및 대면상담과 사례관리를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또 전문적인 정신과적 치료가 필요한 경우 복지부의 트라우마센터, 정신건강복지센터와의 연계·협력을 통해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다.

환경경찰뉴스 공성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