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세계은행과 개도국 온실가스 감축사업 경험 공유
韓, 세계은행과 개도국 온실가스 감축사업 경험 공유
  • 임영빈 기자
  • 승인 2019.10.1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세계은행과 함께 학술회 개최
(사진출처=환경부 공식 블로그 갈무리)
(사진출처=환경부 공식 블로그 갈무리)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이 세계은행과 함께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온실가스 국외 감축 방안 마련을 위한 ‘한-세계은행 학술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세계은행, 전문가, 시민단체, 산업계 등 관련 종사자 200여 명이 참석한다.

학술회에서는 오는 2021년 신기후체제가 본격 시행됨에 따라 국내외 온실가스 감축 및 기후변화 적응·저감 노력, 국외 탄소배출권을 확보하기 위한 사례 등을 공유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이번 행사를 통해 세계은행의 개도국 온실가스 감축사업 사례를 공유하는 등 다양한 기후변화 대응 노력이 경제·산업 발전에 기회가 될 수 있다는 점을 적극 알리겠다는 복안이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파리협정에 따라 국제사회가 온실가스 저감 노력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 산업계에서도 해외 탄소배출권 확보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해외 기후사업을 보다 적극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환경경찰뉴스 임영빈 기자